• 회원가입

공개자료

공유하기

[복지뉴스]2021년 중증장애인 근로자 출퇴근비용 지원

2021년 중증장애인 근로자 출퇴근비용 지원

조종란 이사장, 국감서 ‘업무 추진현황’ 발표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10-15 10:35:06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주요업무 추진현황을 발표했다.ⓒ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주요업무 추진현황을 발표했다.ⓒ에이블뉴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오는 2021년부터 중증장애인 출퇴근으로 소요되는 추가비용 일부를 지원, 노동의욕 고취와 고용안정 도모를 꾀할 계획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 같은 주요업무 추진현황을 보고했다.

조 이사장은 “공단은 지난 1990년 설립 이래 장애인의 직업생활을 통한 자립과 기업의 장애인 고용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고 우리사회의 장애인 고용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공단 설립 당시 0.43%에 불과했던 고용의무사업체의 장애인 고용률이 지난해 말 현재 2.78%로 증가했다”면서도 “여전히 많은 기업들이 고용의무를 다하지 못하고 있으며, 장애인은 비장애인에 비해 높은 실업률과 낮은 임금 등의 열악한 고용환경에 처해있다”고 현실을 짚었다.

이어 “공단은 장애인이 행복하게 일할 기회와 여건을 넓혀갈 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면서 “맞춤형 취업 지원서비스를 위한 중증장애인 일자리 창출 전담부서를 신설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성과를 공유했다.

또한 지원고용제도, 중증장애인 인턴제도를 통해 장애인 취업률 제고,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적극 지원 등을 추진했다.

올해 공단은 중증장애인 취업지원 강화를 위해 중증장애인 출퇴근비용을 지원, 노동의욕 고취와 고용안정 도모를 꾀한다. 현재 관련 연구용역이 진행 중이며, 2021년 반영 예정이다.

또한 중증장애인인턴제의 정규직 전환자에 대한 정기적인 사후관리를 통한 직장 정착, 보조공학기기 및 근로지원인 지원을 통해 장기근속도 유도할 방침이다.

장애인 고용의무를 다하지 않은 기관 기업을 대상으로 인사담당자 간담회,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실시 등 전국 지역본부 및 지사를 통한 다양한 고용의무 이행지도 방안도 추진한다.

특히 장애인고용이 특히 저조한 기업에 대해 ‘장애인 고용개선계획’을 접수, 불이행 사유별 장애인고용 확대를 위한 이행지도에 활용할 예정이다.

조 이사장은 “공공부문에 대한 열린 혁신에 부응하기 위해 장앵계 등 이해관계자들의 목소리를 귀담아 듣고 이를 업무에 반영하는 현장중심 열린경영을 지속적으로 실천했다”면서 “일하고 싶은 장애인은 누구나 일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간다는 소명의식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맺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출처 : 에이블뉴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