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공개자료

공유하기

[복지뉴스]서울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대폭 확대

서울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대폭 확대

기존 12곳→18곳 올 하반기 중 개소, 2020년 전체 자치구로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6-05 11:57:34
서울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기존 12곳에서 18곳으로 대폭 확대한다.

서울시는 올해 ‘장애인과 장애인가족 모두가 행복한 서울 실현’을 위해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18곳으로 늘리는 등 가족지원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장애인가족의 복합적‧개별적 서비스욕구 해소, 동료상담, 사례관리 등 이용자 중심의 체감도 높은 서비스를 위해 마련된 장애인 가족 전문 서비스 기관이다.

시는 광역 장애인가족지원센터(영등포구 소재) 1곳과 11곳의 기초장애인가족지원센터 총 12개소의 센터를 운영하며 체계적인 장애인가족지원에 집중하고 있다.

광역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기초장애 가족지원센터를 총괄하여 서비스 개발‧보급,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개발, 동료상담가 양성, 실적‧사례 통합 관리 등을 수행한다.

각 자치구에서 장애인가족 지원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기초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광역센터의 지원을 바탕으로 찾아가는 상담 및 사례관리, 부모 교육 및 비장애형제자매 지원 (가족역량강화), 긴급돌봄 지원 등 당사자 중심의 직접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올해 하반기 중 기초장애인가족지원센터 6곳(용산·중랑·성북·구로·동작·강동)을 개소, 전체 센터를 18개로 늘린다. 향후 2020년까지 25개 전체 자치구에 기초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치한다는 게 시의 입장이다.

이밖에도 시는 서울 전역 48개소 복지관 인프라와 지역네트워크를 통해 방문상담과 재활치료 등 지역사회 통합을 지속 추진한다. 시는 시와 약정한 장애인가족지원 거점복지관을 중심으로 돌봄가족 휴가제, 발달장애인 가족휴식지원 사업 등을 진행한다.

아울러 기업후원, 후원단체 발굴을 통해 민간 자원을 활용한 재가 장애인과 장애인 가족지원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황치영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장애인 당사자만이 아닌, 가족도 함께 행복해야 모두가 행복한 일상생활을 구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위해 서울시에서는 각 기관들과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하며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 (csb211@ablenews.co.kr)

최석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출처 : 에이블뉴스 

공유하기